Skip to content
300-73-2-trans2

머니 칼럼

“미국인들도 팁 지겹다”…평균 팁은 얼마?
▶ 예상보다 적은 13%로 조사▶ 4분의3은“팁 요구 지나쳐”▶ 20%는 “팁 의무 부과 경험”▶ “죄책감에 팁 준다”반응도미국인 대다수가 식당과 서비스 업종의 팁 요구가 너무 지나치다고 생각하며 실제 남기는 팁은 업소가 요구하는 20% 보다 훨씬 낮은 12.9%인 것으로 나타났다.온라인 쿠폰 사이트인 쿠폰버즈(CouponBirds)가 1,200명을 대상으..
news12024-03-1614
장기 해외체류 SSI 박탈 주의
▶ ‘거소증’ 위해 한국 체류▶ 한달 넘으면 정지될 수도▶ SSA 소셜연금은 괜찮아최근 한인들이 의료보험 혜택을 받을 목적으로 거소증을 받기 위해 한국을 6개월 이상 방문하는 경우가 많다. 이 경우, 소셜시큐리티 연금(SSA) 수령과 관련해 불이익은 없을까?소셜연금을 받는 사람들이 6개월 이상 한국을 방문한다고 해서 SSA 수령에 문제는 없다. 하지만 기초..
news12024-03-1611
카드 연체료 8달러로 제한…'정크 수수료와 전쟁' 일환
바이든 정부가 모든 크레딧카드의 연체료를 8달러로 제한하는 규정을 발표했다. 이는 평균 연체료 32달러의 4분의 1수준이다. CBS는 연방소비자금융보호국(CFPB)이 크레딧카드 연체료를 최대 8달러로 제한하거나 8달러 이상 청구 시 은행을 포함한 카드 발행 업체가 근거를 제시해야 하는 새로운 규정을 발표했다고 5일 보도했다. 이번 조치로 소비자들은 10..
news12024-03-0614
못 받은 팬데믹 지원금 신청 5월 만료…5월 17일 세금 보고해야
코로나19 팬데믹 기간 지급됐던 경기부양지원금 미수령자의 신청 기한이 오는 5월에 만료된다. 국세청(IRS)은 “팬데믹 지원금인 회복리베이트크레딧(RRC)을 받지 못한 납세자의 경우, 5월 17일까지 세금보고를 마쳐야 RRC를 받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RRC는 환급성 크레딧으로 납부해야 할 세금이 없으면 환급금으로 받을 수 있는 세제 혜택이다. 이 지..
news12024-03-0611
유통량 가장 많은 100달러 지폐, 쓰기는 가장 어려워
미국에서 100달러짜리 지폐는 가장 많이 쓰이는 지폐이면서 동시에 가장 쓰기 어려운 지폐다.월스트리트저널(WSJ)은 100달러짜리 지폐 유통량이 몇 년 사이 크게 늘어 최대 유통 지폐가 됐지만 여전히 계산원이나 경제학자들 사이에서는 사용을 꺼리는 지폐로 인식되고 있다고 25일(일) 보도했다.연방준비제도(Fed·연준) 통계에 따르면 2012~2022년 기간에..
news12024-02-269
세금 보고 국세청 사칭 주의보…이메일·문자·SNS 통해 접근
세금 보고 시즌이 시작되면서 납세자들이 관련 사기 범죄 예방에 주의해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 보호 및 중재 비영리 기관인 BBB(Better Business Bureau)가 국세청(IRS)을 사칭해 금전이나 개인정보를 편취하는 사기 등 세금 보고 관련 범죄에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고 CBS뉴스가 최근 보도했다. 주요 사기 유형에는 타인의 소셜 번호를..
news12024-02-0719
작년 4분기 가계 신용카드 연체율 6.4%…12년만에 최고
지난해 4분기 미국의 카드빚 연체율이 크게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6일(화) 미 뉴욕 연방준비은행(연은)이 발표한 2023년 4분기(10∼12월) 가계부채 및 신용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4분기 미국의 신용카드 연체율(90일 이상 연체 전환 기준)은 6.36%로 1년 전보다 2.35%포인트 상승했다.이는 금융위기 여파가 남아 있던 2011년 2분기(6.9%..
news12024-02-0634
1만불 초과 비즈니스 거래 암호화폐 보고 시행 유예
1만 달러 이상의 비즈니스 관련 암호화폐 거래에 대한 보고 의무가 유예됐다. 연방 재무부와 국세청(IRS)은 지난달 1만 달러를 넘긴 암호화폐 거래에 대해서 세금보고할 필요가 없다고 밝혔다. 이번 발표는 올해 1월 1일부터 비즈니스 과정에서 발생한 1만 달러 초과 특정 암호화폐 결제와 관련된 결제자 정보(이름, 주소, 사회보장번호 포함)를 15일 이내에 ..
news12024-02-0528
CTC<자녀세금크레딧> 환급금 증액안 하원 통과
자녀세금크레딧(CTC)의 환급금 증액이 포함된 780억 달러 세금패키지가 연방하원에 지난달 31일 통과됐다. 법안이 하원의 압도적인 찬성으로 승인됐지만, 상원에서 통과되려면 여전히 60표가 필요하다. 상원까지 통과되면 올해 수령 가능한 환급성 크레딧은 1600달러에서 1800달러(2023년 기준)로 확대된다. 현재 CTC는 17세 미만 자녀 1인당 최대..
news12024-02-0222
"미국인, 신용카드 지출 늘지만 상환에 시간 더 걸려"
미국인들은 신용카드를 통한 구매를 늘리고 있지만 이를 상환하는 데 걸리는 시간이 더 길어지고 있다.또한 연체율도 2021년부터 꾸준히 늘고 있다.24일(수)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미국 4대 은행은 지난해 신용카드 소비 규모가 전년도에 비해 증가했다고 보고했다.미국 최대 은행인 JP모건 체이스의 지난해 신용카드 소비는 전년보다 9% 증가한 1조2천..
news12024-01-2620
"일부 소비자, 고물가에 적응"
미국 거대 생활용품 업체 P&G(프록터앤드갬블)의 최근 실적은 일부 소비자가 고물가에 적응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3일(화) 분석했다.P&G는 2024회계연도 2분기(2023년 10~12월) 매출 214억4천만달러(약 28조7천210억원)에 주당순이익(EPS) 1.84달러를 올렸다고 22일 공시했다.매출액은 시장 예상치 214억8천..
news12024-01-2432
세금보고 접수 29일부터 개시…4월 15일 마감
2023년도 개인 세금보고 접수가 오는 29일부터 시작된다. 국세청(IRS)은 지난 8일 보도자료를 통해 오는 29일 세금보고 시즌이 공식 시작됨에 따라 이날부터 2023 회계연도 소득세 신고서를 접수, 처리한다고 발표했다. IRS는 소득세 신고서 접수 마감일인 오는 4월 15일까지 1억2870건의 개인 새금보고서가 제출될 것으로 예상했다. 이에 앞서 12..
news12024-01-1042
기상이변에 화재·차 보험료 대폭 인상
▲ 폭풍 피해로 무너진 주택기상이변으로 미국 곳곳에서 과거와는 다른 양상의 산불, 폭우 등 재해가 잇따르고 보험금 지급 비용이 상승하면서 보험사들이 주택화재보험과 자동차 보험료를 소비자가 감당하기 어려울 정도로 크게 인상하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특히 손해율이 증가 폭이 큰 일부 지역에서는 보험사들이 신규 보험판매를 아예 중단하는 사태도 잇따르고 있다.8일..
news12024-01-0922
미국서 후불결제 이용금액 사상 최고…'유령부채' 사회문제 부상
미국에서 이용 금액이 사상 최대 규모로 불어난 '선구매 후결제'(Buy Now Pay Later·BNPL, 이하 후불결제) 서비스가 사회·경제적 문제가 되고 있다고 미국 CNBC방송이 7일(일) 보도했다.어도비의 마케팅 데이터 분석 설루션 어도비 애널리틱스에 따르면 추수감사절과 사이버먼데이 등 지난해 11월과 12월 쇼핑 시즌 후불결제 액수는 전년보다 14..
news12024-01-0924
2024년도 세금공제 지금 준비하지 않으면 늦습니다
2024년도 세금공제 지금 준비하지 않으면 늦습니다.2024년도 세금신고 준비에 대한 영상입니다. 구독하시고 도움이 되시길 바랍니다. 2024년도 세금신고 준비에 대한 영상입니다.
news12024-01-0724
미국인들은 평균적으로 백만달러의 자산을 가지고 있다
미국인들은 평균적으로 백만달러의 자산을 가지고 있다는데...미국 가정의 소득, 자산, 은퇴자금 투자 자료 조사를 통해 알아보자.
news12024-01-0723
오토론 잔액이 차값 넘는 ‘깡통차’ 급증세
▲ 자동차 가격과 이자율의 고공행진 탓에 대출금보다 차 가치가 낮은 깡통차 소유주가 늘어나고 있다.오토론 밸런스가 차량 가치보다 더 높은 소위 ‘깡통차’ 현상이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블룸버그통신이 에드먼즈닷컴의 자료를 인용해 최근 보도한 바에 따르면 지난달 소비자들이 소유한 차량 가치보다 오토론 밸런스가 평균 6054달러 더 많은 것으로 밝혀져 지난 2..
news12023-12-2625
자녀 1명당 2000불까지 세액 공제
내년도 세금 보고 시즌 개막이 약 한 달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전문가들이 내년 세금보고 서류를 최대한 서둘러 제출하는 것이 조기 택스 리턴에 유리하다고 조언하고 있다. 본인이 직접 신고를 하든 대행업체를 통해 신고하든 요구되는 정보와 서류가 필요한데 미리 준비함으로써 시간과 비용을 절약할 수 있다. 금융전문매체 너드월렛이 공개한 세금 보고 준비를 위한 체..
news12023-12-2524
美 소비자 62% "생활비 쓰면 남는 돈 없어"…카드빚 이용도↑
▲ 지갑 속의 미 지폐미국 성인 10명 중 6명이 저축 없이 매달 월급을 모두 소진하며 이들 중 상당수는 신용카드 대출에 의지한다는 설문 결과가 나왔다.19일(화) 미국 P2P(개인 간 금융) 대출회사 렌딩클럽이 결제 데이터 정보서비스회사 페이먼츠닷컴과 공동으로 조사해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성인 응답자의 62%가 생활비를 지출하고 나면 남는 소득이 없다고..
news12023-12-1920
주식투자에 빠진 미국인들…보유비율 사상 최고
▲ 뉴욕 증권거래소주식에 투자하는 미국 가계의 비율이 사상 최고 수준으로 올랐다. 코로나 팬데믹 시절 집에 갇혀있던 수백만 명이 적은 돈으로 편하게 할 수 있는 주식투자에 뛰어든 영향이다.월스트리트저널(WSJ)은 18일(월)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소비자금융 설문조사 결과를 인용, 2022년 미국 가구의 약 58%가 주식을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
news12023-12-1930
올라도 너무 올라…83% “자동차 보험사 바꾸고 싶다”
자동차 보험료 급등으로 운전자 부담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10명 중 8명 이상이 보험사 변경을 고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험회사 트러스티드 초이스가 25세 이상 보험 가입자들을 대상으로 최근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미국인의 83%가 보험료 절약을 위해 보험사를 바꾸겠다고 밝혔으며 59.5%는 더 좋은 보험 커버리지를 찾기 위해 변경하겠다고 답했다. 또 ..
news12023-12-1432
콜로라도에서 3년 전처럼 살려면 1만 5천 달러 더 벌어야
▲ 콜로라도의 연간 인플레이션 비용표(출처: JEC,공화당)미 연방 의회 공화당이 실시한 경제 분석에 따르면, 팬데믹 이전 수준의 생활을 유지하기 위해 가계 수입이 더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팬데믹 시기부터 식료품, 휘발유, 주택 등 모든 분야의 가격이 급등했기 때문이다. 의회의 공동경제위원회가 만든 인플레이션 추적기는 인플레이션이 각 주의 평균 가..
news12023-12-0717
미국 내 아시아계 가구 팬데믹 기간 자산 증가율 최고
▲ 코로나19 사태 기간 미국(CG)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 기간 미국 가구 중 아시아계의 자산이 인종 가운데 가장 많이 증가했던 것으로 나타났다.5일 미 여론조사기관인 퓨리서치센터에 따르면 코로나 기간인 2019~2021년 미국 중위 가구의 순자산은 30% 증가해 16만6천900달러(약 2억1천874만원)에 달했다.많은 미국인이 주택가격이 치솟고 ..
news12023-12-0533
젤(Zelle) 사기당한 피해자에게 환급 시작
결제 서비스 젤에 참여한 은행들이 젤 사기 피해자들에게 돈을 환불해주기로 결정했다. 로이터통신의 14일 보도에 따르면, 의회의 압박에 따라 6월 30일부터 젤을 이용하는 2100개 이상의 금융 기관은 정부나 금융 기관 사칭에 속아 송금한 피해자에게 돈을 환불해주기로 정책을 확대했다. 지금까지는 전자자금이체법에 따라 고객의 승인 없이 불법적으로 계좌에서 자..
news12023-11-1553
‘이 식품’ 먹으면 기관지 촉촉해진다 new  - news1[2024-04-21]
"개발만 4년 걸렸다"…스벅 공개한 '일회용 컵' 얼마나 좋길래 new  - news1[2024-04-21]
방 랜트 하실분 구합니다!  - John[2024-04-20]
통밀빵은 왜 밀가루 빵보다 맛이 없을까  - news1[2024-04-19]
3월 기존주택 판매 전월대비 4.3%↓  - news1[2024-04-19]
Nail 구인 8시간 근무 $130  - JJ[2024-04-19]
새 학자금 부채 탕감안 “가을 시행”  - news1[2024-04-18]
유튜브 광고 제작해드립니다.  - 박정흠[2024-04-17]
머리에 '이런 비듬' 많아지면… 탈모 곧 올 수 있다는 뜻  - news1[2024-04-12]
SAT 점수 제출해야…하버드대도 의무화  - news1[2024-04-12]
1일 1커피, 건강에 이로울 수 있다지만… 주의해야 할 사람은?  - news1[2024-04-10]
'억'소리 나는 美대학등록금…"아이비리그 연간 9만달러 넘겨"  - news1[2024-04-09]
[무제한 플랜 $45+Shipping] 한국 방문때 010번호 받고 전화...  - Steve[2024-04-06]
A-LEVEL/IB, GCSE, AP, SAT, GPA 전 교과 수업, ...  - chris[2024-04-06]
니즈모바일 ESIM 상품을 소개합니다~!  - niztelecom[2024-04-04]
SKT, KT, LG U+등 한국 방문시 사용하는 선불 유심카드 판매처 ...  - Tim Park[2024-04-02]
Colorado 에서 전문가가 통역 번역 해드립니다.  - 박정흠[2024-03-26]
Colorado 에서 활동 가능한 프리랜서 통번역사를 모십니다.  - 박정흠[2024-03-19]
소비자단체-부동산업계 수수료소송 합의…매도자부담 관행폐지  - news1[2024-03-18]
손발 뒤틀리는 고대 질병 ‘한센병’, 미국서 재유행…아르마딜로 접촉 때문...  - news1[2024-03-18]
콜로라도 폭설에…도로 폐쇄 · 항공기 800편 결항  - news1[2024-03-16]
아마존, 오는 20∼25일 북미지역 첫 대규모 '봄 세일'…모든 쇼핑객 ...  - news1[2024-03-16]
주중에 쌓인 독소 싹~ 빼고 싶다면… ‘이 음식’ 드세요  - news1[2024-03-16]
“시민권자·재외동포도 내국인 대우”  - news1[2024-03-16]
“미국인들도 팁 지겹다”…평균 팁은 얼마?  - news1[2024-03-16]
장기 해외체류 SSI 박탈 주의  - news1[2024-03-16]
콜로라도 통역 번역 서비스 일반 행사 법정 서류 작성  - 박정흠[2024-03-13]
트레이더 조 에코백 '광풍'…2.99달러짜리가 499달러에 재판매  - news1[2024-03-12]
美대학서 인도 유학생이 중국 출신 추월 직전  - news1[2024-03-12]
한국 휴대전화 없어도 재외국민 본인인증 가능  - news1[2024-03-12]
향수 '손목'에 뿌리면 오히려 손해?… 조향사, '이곳' 추천  - news1[2024-03-11]
‘불체 범죄자 체포 의무’ 법안 통과  - news1[2024-03-11]
3월 15일 / Grand Junction, Colorado / 비즈니스...  - 랭스테크[2024-03-11]
친구들 얼굴에 누드 합성 유포한 중학생 5명 ‘퇴학’  - news1[2024-03-10]
요즘 인기인 ‘스키야키’, 샤브샤브와 어떻게 다르길래?  - news1[2024-03-10]
스프링스 케이밥 레스토랑에서 파트타임 서버 구합니다  - news1[2024-03-10]
반스시(peyton)에서 웨이츄레스 구합니다  - news1[2024-03-10]
롱먼트 네일샵에서 직원 구합니다  - news1[2024-03-10]
모텔에서 매니저 구합니다  - news1[2024-03-10]
덴버 다운타운 선물가게에서 풀/파트 구합니다  - news1[2024-03-10]
DTC에 있는 샌드위치샵에서 직원 구합니다  - news1[2024-03-10]
M마트  - news1[2024-03-10]
서울바베큐  - news1[2024-03-10]
안헨리 치과  - news1[2024-03-10]
부동산  - news1[2024-03-10]
변호사 법률  - news1[2024-03-10]
보험 재정설계  - news1[2024-03-10]
은행 금융  - news1[2024-03-10]
회계사 세무사  - news1[2024-03-10]
건축 핸디맨 인테리어  - news1[2024-03-10]
홈케어 노인복지  - news1[2024-03-10]
선물 건강식품  - news1[2024-03-10]
제과점 디저트  - news1[2024-03-10]
자동차 판매 수리  - news1[2024-03-10]
마트 식품  - news1[2024-03-10]
학원 학교 데이케어  - news1[2024-03-10]
병원 의사  - news1[2024-03-10]
식당  - news1[2024-03-10]
미용 뷰티 패션  - news1[2024-03-10]
주점 노래방  - news1[2024-03-10]
기관 단체  - news1[2024-03-10]
여가 취미 동호회  - news1[2024-03-10]
종교  - news1[2024-03-10]
기타  - news1[2024-03-10]
[교통 정보] C -470과 CO 85(산타페) 폐쇄 안내  - news1[2024-03-10]